최종편집 : 2021-05-12 23:39 (수)
음식물 쓰레기를 줄이자① : UN의 음식 폐기물 지수 보고서 2021
상태바
음식물 쓰레기를 줄이자① : UN의 음식 폐기물 지수 보고서 2021
  • 이민정 기자
  • 승인 2021.04.02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Photo by Elina Krima on Pexels
ⓒPhoto by Elina Krima on Pexels

[프롤로그=이민정] 유엔환경계획(UNEP)은 2030년까지 음식물 쓰레기를 줄이려는 범세계적인 노력을 지원하기 위해 음식 폐기물 지수에 대한 조사를 시행해 지난달 4일(현지시간) 그 결과를 발표했다.

◆ UN “매년 식량 생산의 17%는 낭비되고 있다”

이에 따르면 2019년 기준으로 전 세계에서 추정 9.3t 가량의 식품이 가정·유통·식당·외식산업 등에서 폐기된 것으로 드러났다. 이는 소비자가 이용할 수 있는 전체 식품의 17%에 해당한다.

UNEP와 파트너 기관인 WRAP의 ‘음식 폐기물 지수 보고서 2021(The Food Waste Index Report 2021)’에서는 소매점·식당 및 가정에서 발생하는 음식물 쓰레기와 뼈, 껍질 등 먹을 수 없는 부분 모두 측정했다. 이 보고서는 현재까지 가장 포괄적인 식품 손실 데이터의 수집·분석·모델링을 제시하고 있으며, 각국이 식품 손실량을 측정하기 위한 방법론을 제공했다.

이 보고서에 따르면 데이터를 측정한 거의 모든 국가에서 소득수준과 관계없이 상당량의 음식 폐기물이 있었다. 또 이 같은 폐기물의 대부분이 가정에서 나온 것이며, 이는 공급망 소비 단계에서 이용 가능한 전체 식품의 11%를 폐기한 셈이라고 강조했다. 식당과 소매점은 각각 5%와 2%를 차지했다. 전 세계 1인당 기준으로 매년 121kg의 식품이 소비자 단계에서 낭비되고 있으며, 이 가운데 74kg가 가정에서 발생하고 있다. 

음식물 쓰레기는 각국의 환경·사회·경제에 상당한 영향을 미친다. 기후 변화 대책이 충분하게 마련되지 않은 상황에서, 소비자에게 도착하기 전에 폐기되는 식품의 양을 계산해보면 전 세계 온실가스 배출량의 8~10%가 소비되지 않은 식품에 기인하는 것을 알 수 있다. 

UNEP의 잉거 안데르센(Inger Andersen) 사무국장은 “기후 변화, 자연과 생물 다양성의 손실, 오염과 폐기물 등에 적극적으로 대처하기 위해선 전 세계적으로 기업·정부·시민이 식품 폐기를 줄이기 위한 제 역할을 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한 통계에 따르면 지난 2019년에는 약 6억 9천만 명이 기아로 피해를 입었고,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팬데믹사태로 인해 더욱 늘어났으리라고 보고 있다. 또 30억 명이 건강한 식생활을 할 수 없는 상황이다. 그렇기 때문에 가정 내 음식물 쓰레기로 폐기되는 식품이 더욱 아쉬울 수 밖에 없다.

각국의 식량안전보장을 더욱 강화하여 가정에서 발생하는 음식물 쓰레기 비용을 줄임과 동시에 파리 협정에 따른 자주적 삭감 목표인 NDCs(국가자발적기여)에 음식 폐기물을 포함시킴으로써 기후변화 목표를 달성할 수 있다. 이러한 식품 폐기 방지도 코로나19의 복구 전략에도 중요한 영역이 될 것이라고 보고 있다.

◆ 지구촌 과제 '음식물 쓰레기'

WRAP의 마커스 고버(Marcus Gover) CEO는 “오랜 시간 동안 가정 내 발생하는 음식물 쓰레기는 선진국에서만의 심각한 문제로 여겨졌다. 그러나 음식 폐기물 지수 보고서가 발표되면서 상황이 그다지 명확하지 않다는 것을 알게 됐다”며 “향후 9년 동안 전 세계적으로 가정 내 음식 폐기물을 처리하는 데 투자를 크게 늘리지 않는다면 SDGs 12-3을 달성하지 못할 것이다. 이 문제는 정부·국제기구·기업 및 자선단체가 우선해야 할 사항이다”고 말했다. 

현재 지속가능한 발전 목표(SDGs)의 12-3은 소매 및 소비자 단계에서 세계 규모로 1인당 음식 폐기물을 절반으로 감소시키고 생산 및 공급망에서 발생하는 음식 폐기물을 줄이는 것으로 목표로 한다. 목표로 설정된 2가지 지표 중 하나가 바로 음식 폐기물량 지수다. 

최근 몇 년간 음식 폐기물량을 측정하는 나라가 늘어나고 있다. 해당 보고서에 따르면 14개국이 이미 식품 손실 지수와 호환되는 방법으로 수집한 가정 내 음식 폐기물 데이터를 수집하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또 38개국은 방법론·지리적 범위·표본 크기 등 약간의 변경으로 SDGs 12-3과 호환성 있는 측정치를 작성할 수 있는 가정 내 음식 폐기물 데이터가 있으며, 전체 54개국이 보고서에 포함된 3개 부문 중 적어도 1가지 부문에 대한 데이터를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새로운 글로벌 소비자 수준 음식 폐기물 추정치는 기존 데이터와 다른 국가에서 측정된 추정치를 토대로 만들어진다. 전세계 인구 75%가 가정에서 직접 계측된 음식 폐기물 추정치를 가진 국가에 거주하고 있기 때문에 이 추정치에 대한 신뢰도가 높다. 이와 비교해서 소매 및 외식산업계에서의 데이터는 직접 추정치가 훨씬 낮아서 추정치에 대한 신뢰도가 낮아진다.

UNEP는 2022년 말 SDGs 12-3에 관한 다음 보고서에 맞춰 각국의 음식 폐기물 측정을 돕고, 국가전략 설계 등을 지원하는 지역 워킹 그룹을 출범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국가의 기준치를 정의하고 진행 상황을 추적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2030년 목표달성을 위해 음식 폐기물을 막기 위한 국가 전략을 설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