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8-05 16:51 (목)
내가 주문한 물건, 어디쯤 왔을까
상태바
내가 주문한 물건, 어디쯤 왔을까
  • 이성주 기자
  • 승인 2021.06.23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Photo by Stephane YAICH on Unsplash
ⓒPhoto by Stephane YAICH on Unsplash

[프롤로그=이성주] 정말로 편리한 세상이다. 버튼 클릭 한 번 만에 우리에게 필요한 물건을 구매할 수 있고 그 물건이 다음날이면 문 앞에 놓여있으니 말이다. 하지만 그러한 편리함을 누가 가지고 오는 것인지 대해서는 제대로 조명받지 못하고 있다. 우리가 매일같이 경험하는 이 같은 편리함은 바로 고도로 발달한 물류 서비스에서 오고 있다.

◇ 우리 생활 속의 물류(物流)

얼마 전 사회적 합의가 타결되어 택배노조가 진행하던 파업이 중단한 일이 있었다. 덕분에 우려됐던 택배 대란까지는 벌어지지 않았지만, 모두의 관심이 집중될 정도로 큰 이슈로 떠올랐다.

지난 9일 전면 파업에 들어갔던 전국택배노동조합의 요구 사항 중 하나는 바로 ‘사회적 합의의 이행’이었다. 이는 지난 1월 택배사와의 ‘1차 사회적 합의문’이 도출된 이후 구체적인 이행안이 마련되지 않으면서 벌어진 예고된 파업이었다. 특히 택배노조는 과로사의 핵심 원인으로 손꼽히는 분류작업을 할 인력을 합의대로 뽑아줄 것을 요구했다.

그러나 다행스럽게도 노사합의를 통해서 파업이 장기화되지 않았다. 택배 대란은 막을 수 있었지만 며칠 동안 이슈화되면서 우리의 일상생활 속에서 물류가 얼마나 크게 작용하는지 알 수 있는 대목이었다.

흔히 '택배(宅配, package delivery)'라고 말하는 것은 포장된 상품과 물품과  같은 소형·소량의 화물을 요구하는 장소까지 운송해주는 서비스이다. 즉, 택배 서비스는 물류 서비스의 일부분을 담당하고 있는 것으로 우리 생활 속에 밀접한 물류인 셈이다. 물류의 일부인 택배의 파업만으로도 우리는 큰 불편함을 호소한다. 

◇ 물류의 삐걱거림

ⓒPhoto by CHUTTERSNAP on Unsplash
ⓒPhoto by CHUTTERSNAP on Unsplash

지난해 11월부터 물류 업계를 중심으로 해상 물류 지연에 대한 우려가 제기되기 시작했다. 미국행 해상 물류가 지연되고, 물류의 핵심인 컨테이너들이 미국 서부 해안에 적체되면서 전 세계적으로 부족해진 현상이 나타났기 때문이다. 이는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사태로 비롯된 현상이었다.

팬데믹 초기에는 전 세계 경제가 얼어붙으면서 물동량이 급감했다. 곧이어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온라인 쇼핑이 급증하면서 소비가 확대되었고, 점차 멈췄던 경제활동도 재개되어 무역 거래 물량이 급증하기 시작했다.

여기까지는 반가운 소식이었지만, 항구 및 터미널에서의 물류처리가 지연되면서 문제가 점차 심각해지기 시작했다. 특히 강력한 경기 부양책을 시행하기 시작한 미국의 소비가 확대되면서 미국 서부 해안으로 많은 물동량이 몰렸다. 이에 하역 작업을 포함한 물류처리 지연으로 인해서 평소보다 약 2주가량 더 지연됐다.

전문가들은 이러한 원인을 크게 3가지로 분석했지만, 사실 모두 한가지의 원인으로 발생한 것이다. 바로 '코로나19' 때문이다. 우선 첫 번째 원인은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화물 물량의 급격한 변화이다. 두 번째는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인력 부족 때문이다. 마지막으로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생활 변화와 그에 필요한 제품 소비가 급증했기 때문이다.

이같은 물류 지연은 이른 시일 안에 해소되진 않을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코로나19로 인한 화물 운송 인력 축소, 물동량 증가로 인한 항구 및 터미널에서의 구조적인 문제 등 현재 미국 서부 해안의 물류 업계가 직면한 상황은 매우 복잡하기 때문이다. 또한 항구와 선사로 명확히 나누어져 각각의 영역에 관여하지 않으려는 물류 업계의 특성으로 인해 문제 해결이 빠르게 이뤄지기 어렵기도 하다.

위와 같은 물류 프로세스별 구성 요소들의 크고 작은 원인이 한꺼번에 드러나면서 지금의 문제를 지속적으로 야기 중이다. 이는 단기간 내에 해소되기는 어려울 것이라는 게 업계 전문가들의 의견이다.

아직 큰 물류 대란이 올 것이라고 걱정할 필요는 없지만, 이런 상황이 계속해서 이어질 경우에는 우리가 주문한 물건이 태평양 한가운데서 몇 주씩 멈춰있을지도 모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